신형 508 공식 출시.. “이런 푸조 처음이야!”

0
997

【카미디어】 뉴스팀 = 푸조가 ‘5도어 패스트백’ 스타일로 다듬은 플래그십 세단 신형 푸조 508을 국내 공식 출시했다. 이제 푸조 세단에 프리미엄이란 단어가 붙어도 어색하지 않아 보인다.

21일, 푸조 국내 공식수입원인 한불모터스가 출시한 신형 푸조 508은 8년만에 선보이는 완전 변경 모델로, 지난해 제네바 모터쇼에서 공개된 바 있다. 우리나라는 프랑스, 스페인을 포함한 1차 출시국에 속하며, 아시아 최초로 선보이게 됐다.

가장 돋보이는 건 스타일링의 변화다. 기존 정통 세단의 형태를 갖추고 있던 데서 완전히 벗어나 쿠페 스타일의 5도어 패스트백으로 파격적인 변화를 꾀했다. 운전석쪽 앞기둥부터 지붕선, 2열 뒤편 기둥, 그리고 적재함 라인까지 쿠페 스타일이 이어지며 측면 실루엣에서 전과 다름을 확실히 어필한다. 여기에 프레임리스 도어를 적용하면서 이전 모델 대비 35mm이상 높이를 낮추고 너비는 30mm 늘리며 ‘와이드 앤 로우(Wide & Low)’의 역동적인 비율을 더한 점도 한몫했다.

전면부의 변화도 인상적이다. 사자의 송곳니를 형상화한 주간 주행등(DRL)이 시선을 사로잡는 가운데 LED 헤드램프와 입체적인 크롬 패턴의 프론트 그릴, 와이드한 범퍼 그릴이 강렬한 존재감을 완성한다. 보닛 중앙에는 푸조 플래그십 세단의 시작, 504를 잇는다는 의미로 ‘508’ 엠블럼을 배치했다. 후면부는 블랙 패널에 사자의 발톱을 형상화한 3차원 LED 리어 램프를 적용했으며, 시간차를 두고 꺼졌다 켰다 하는 시퀀스 턴 시그널과 차를 열 때 리어램프가 다양한 형태로 점멸하는 웰컴 시퀀스 기능을 더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했다. 휠 사이즈는 기본 모델인 알뤼르는 17인치, 스타일링을 가미한 GT 라인은 18인치, 상위 트림 GT는 19인치 알로이 휠을 적용한다.

실내로 들어가면 푸조 고유의 아이-콕핏(i-Cockpit® )레이 아웃이 정점에 달했음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고급 소재와 세심한 마감 처리로 플래그십 세단의 품격을 높인다. 주행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고해상도 12.3인치 헤드업 인스트루먼트 패널, 내비게이션을 비롯한 각종 차량 정보 확인이나 인포테인먼트를 쓸 수 있는 8인치 터치 스크린, 주요 기능을 직관적으로 조작할 수 있는 토글 스위치 등이 편안한 주행 환경을 조성하고 있다.

신형 푸조 508은 전 트림에 첨단 운전자 보조시스템(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s, ADAS)을 기본 적용, 운전자의 안전하고 편안한 주행을 지원한다. 설정 속도에 맞춰 정속 주행하는 크루즈 컨트롤, 시속 5km부터 140km 사이에서 앞차와의 충돌 위험 감지 시 스스로 제동하는 액티브 세이프티 브레이크 및 차간거리 경고, 차선 이탈 방지(LKA), 주행 환경을 분석해 자동으로 헤드 라이트를 조절하는 오토 하이빔 어시스트 등 각종 안전 기능을 지원한다.

1.5L와 2.0L의 두 가지 디젤 엔진과 EAT8 8단 자동변속기(Efficient automatic Transmission)가 맞물리며, 2.0L의 경우 최고출력 177마력, 최대토크 40.82 kg.m를 발휘한다. 1.5L 모델은 최고출력 130마력, 최대토크 30.61kg.m의 힘을 갖춘다. 가격은 3,990만~5,129만원이다.

 

news@carmedia.co.kr

Copyrightⓒ 자동차전문매체 《카미디어》 www.carmedia.co.kr

새로운 댓글 등록

여기에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Please enter your name here